Home |[공지]전환사채 발행 공고

[공지]전환사채 발행 공고

주주여러분께

당사에서는 상법 제513조에 의거, 2020년 6월 30일에 개최한 당사 이사회에서 정관 제 23조1항5호에 의한 제3자 배정방식의 전환사채발행을 결의하였기에 다음과 같이 공고합니다.

-다                             음 –

1. 사채의 종류 :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사모전환사채

2. 사채의 권면총액 (원) : 1,683,600,000

3. 사채의 이율 

   1) 표면이자율 : 2.0%

   2) 만기이자율 : 7.0%

4. 사채만기일 : 2023년 7월 10일

5.이자지급방법 : 본 사채의 표면이자는 연 2.0%이며, 전환청구일이 속하는 사업연도의 직전 사업연도 말까지의 표면이자에 따른 이자를 전환청구일로부터 [3]영업일 이내에일시 지급하는 것으로 한다.

6. 원금상환방법 : 만기까지 전환권을 행사하지 아니하고 보유하고 있는 본 사채의 액면금액에 대하여는 원금 및 이에 대하여 사채 발행일로부터 만기일까지의 기간 동안 만기보장수익률로 계산한 금액을 만기일에 일시 상환하기로 한다. 단, 상환기일이 영업일이 아닌 경우에는 그 다음 영업일에 상환하고 원금 상환기일 이후의 이자는 계산하지 아니한다.

7. 사채발행방법 : 사모

8. 전환에 관한 사항

  1) 전환비율 : 100%

  2) 전환가액 : 1주당 12,000원

  3) 전환가액 결정방법 : 본 건 발행 전환사채의 주식전환 가격은 투자자와의 협의를 통해 보통주 1주당12,000원으로 산정 하고 이사회 결의함

  4) 전환에 따라 발행 할 주식 : 주식회사 뉴라텍 기명식 보통주 140,000주

  5) 전환청구기간 : 본 사채 발행일 이후 1년이 경과한 날(2021년 07월 10일)로부터 만기일(2023년 07월 10일) 1개월 전까지로 하되, 전환기간의 말일이 영업일이 아닐 경우 익영업일로 한다.

  6) 전환가액 조정에 관한 사항 :  

      가. 본 사채의 전환 전에 그 당시의 본 사채의 전환가격을 하회하는 발행가격으로 주식관련사채(전환사채, 신주인수권부사채 및 기타 주식으로 전환될 수 있는 종류의 사채)를 발행할 경우에는 전환가격은 그 하회하는 발행가격으로 조정한다.

      나. 본 사채 발행 이후 유상증자, 주식배당, 준비금의 자본전입 등으로 인해 발행주식수가 증가하는 경우, 본 사채의 전환가격은 아래의 수식에 따라 조정한다.

       조정 후 전환가격 = 조정 전 전환가격 × [{A+(B×C/D)} / (A+B)] 

        A: 기발행주식수  B: 신발행주식수  C: 1주당 발행가격  D: 시가  
      다만, 위 산식 중 “기발행주식수”는 당해 조정사유가 발생하기 직전일 현재의 발행주식 총수로 하며, 조정 후 전환가격의 원단위 미만은 절사하며, “시가”는 발행회사의 주식이 상장되기 전까지는 본 조 (3)항, (4)항 가목, 다목, 라목의 규정에 의한 “전환가격”으로 하되, 상장된 이후에는 당해 발행가액 산정의 기준이 되는 기준주가(유상증자 이외의 경우에는 조정사유 발생 전일을 기산일로 하여 계산한 기준주가)로 한다.

      다. 합병, 자본의 감소, 주식분할 및 병합 등에 의하여 전환가격의 조정이 필요한 경우에는 당해 사유 발생 직전에 전환권이 행사되어 전액 주식으로 전환되었더라면 전환사채권자가 가질 수 있었던 주식수에 따른 가치에 상응하도록 전환가액을 조정한다.

      라. 위 가. 내지 다.에 의하여 조정된 전환가격이 주식의 액면가 이하일 경우에는 액면가를 전환가격으로 한다.

      마. 본목에 의한 조정 후 전환가격 중 원단위 미만은 절사한다.

9. 청약일 : 2020년 7월 10일

10. 납입일 : 2020년 7월 10일

 

【특정인에 대한 대상자별 사채발행내역】
발행 대상자명 회사 또는 최대주주와의 관계 발행권면 총액(원)
어바인1호개인투자조합 해당사항 없음 745,200,000
어바인2호개인투자조합 해당사항 없음 552,000,000
어바인3호개인투자조합 해당사항 없음 386,400,000

 

 

2020.06.30

주식회사 뉴라텍

대표이사 이석규